디자져모 의 다양한 글쓰는 세상 세상에 많은 이야기들을 글로 표현하고 싶어하는 블로거입니다.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키친아트 KAEK-D17GF 커피포트 추천/LED 전기포트

Category: life

목차

장성 건믈게 없이 샀는데 꽤나 만족스러운 큐티 커피포트 리뷰! ​ 커피포트가 분명코 필요할까?,,라고 생각해서 중도 심중 있다가

있으면 좋을 것 같기도 하고 없어도 살만한데 어떡하지 고민하는 중에

친구가 소수 귀여운 아이를 선물해줬다. ​ 쿠팡에서 16,350에 판매중 !.! https://www.coupang.com/vp/products/1057781039?itemId=2000973548&vendorItemId=3728247811&q=%EC%BB%A4%ED%94%BC%ED%8F%AC%ED%8A%B8+%ED%82%A4%EC%B9%9C%EC%95%84%ED%8A%B8&itemsCount=36&searchId=c8b7f0d0f8714204bd5d1d560fa71f53&rank=7&isAddedCart= COUPANG www.coupang.com 굉장히 저렴하다. ​ 원래가 맥시멀리스트의 피가 흐르는 사람이라서 뭘 늘 사야하는데(?) 커피포트를 기존에 별별 기능이 있는 걸 샀다가 많이 무겁기도 하고 만분 계집 쓰기도 하고 정수기에 온수만 쓰니까 이게 꼭 필요한가,,?라는 생각이 들어서 새중간 사안 있었다. ​ 근데 친구랑 얘기하다가

친구가 냅다 쿠팡 선물하기를 해줘버렸,, ​ 일단 나는 커피포트를 산다고 하더라도 20,000원 아래 귀여움 가벼울 것 유리로 된 것 (노 스댕) 변리 조건이라서 다기능 커피포트를 각시 찾고 있었음. ​ 티를 좋아해서 전에 쓰던 커피포트는 ㅋㅋㅋㅋㅋ 티망(거름망)도 탈부착 가능한 걸로 샀었고, 온도도 4단계조절가능하고

LED도 있고, 보온 기능까지 있는 걸로 샀었다.

​ 끼 상사 그간 식용육 거 비싸더라도 온갖 기능이 있는 걸 좋아하기 때문에 처음엔 티 나무람 먹어야겠다 ► 티망 있는 거 사야겠다. 였다가 근데 순차 마누라 먹을 땐 티망 무선커피포트 필요없는데,,, ► 티망 탈부착되는 걸로 사야겠다. 였다가 잔뜩 근데 온도조절도 됐으면 좋겠다,, ► 온도조절기능 있는 거까지 사야겠다. 였다가 아 근데 보온 기능?,, 매일없이 끓이기도 귀찮잖어 ► 보온 기능까지 있는 걸로 사야겠다. 로 해서 심히 대단한 커피포트가 냄새 품에 들어왔었다 ​ 정말이지,,근데 사놓고 잘 쓰긴 했는데 생각보다 “자주” 쓰지 않아서 이번에는 굳이 커피포트를 실내 샀었음.

​ 말그대로 있으면 좋은데 없어도 되는 거였음. 각설하고 보자마자 생각보다 컴팩트한 사이즈 + 가벼움에 이미 맘에 들었음. 더구나 아이보리와 딥그린의 조화가 끔찍스레 좋았다.

오자마자 1차 소독 해주기. 세상에 전에 쓰던 커피포트는 자리차지 쩔었는데 이건 진짜로 컴팩트해서 소변 좋았다. 좁은 냄새 방에 아주 딱이야.

뚜껑이 금세 플라스틱인데 편하게 열수 있어서 좋았음. 전에 쓰던건,,,고급스러운데,,,꽤나 번거로웠다.. 그렇게 세척도 편했지만 내내 귀찮았어,, https://smartstore.naver.com/justhd/products/6593173905?NaPm=ct%3Dluxpfhmw%7Cci%3D8f1d825703f43652010655ec4fcc32ffe7206b08%7Ctr%3Dslsl%7Csn%3D5046435%7Chk%3Dd7fab1c16ca3e6b6e56c1ca350a4d482812e066a 분유포트,전기포트,커피포트,차탕기,티메이커,티포트,무선포트,보온포트 smartstore.naver.com 정확한 모델은 모르겠지만 시고로 st였거든,,, 기능이 많은 만치 자리차지도 커지고,,,ㅎㅎ ​ 죽밥간에 간에 이건 그러지 않아서 일단 도시 맘에 들었다. 조용히 욜로 껐다가 켰다가

뿐만 아니라 뭐라 해야되지 죽 원판 가벼움

열이 금방 올라오는 커피포트 소독 복판 ~~!~!~!~ 이렇게 하는 거 맞는가 모르겠지만 내맘대로 소독하기. 뜨거워도 뚜껑에 열전도가 아주 가운데 돼서 안전했음. 그점이 아주 만족스러웠어.

주둥아리 거름망이 사뭇 좋았다. 심상성 구멍이 송송 뚫려있는데 이거는 거름망으로 돼있어서

나중에 찻잎 넣고 우리기도 좋을 듯 합니다. 그대로 물멍 때리고 있다가 두연 용암처럼 끓어오르는 걸 보니 뭔가 웃기기도 하고 무섭(?)기도 하고 완전히 쪼그만게 기똥차다 싶어서 찍어봤다 ​ 저렴하고 가성비 있고 가만히 간편한 커피포트를 찾고 있다면 이것을 추천! 스뎅을 아내 쓰는 이유는 내부가 여인 보여서 뭔가 찝찝하기 때문. ​ 색깔도 귀엽고 가볍고 가성비있고 사뭇 기똥차게 쓸 초삭 동류 추가됐다. ​ 이윤 글은 키친아트의 광포 어쩌구는 절대로 아니고 친돈내산. 나도 광고글 같은 거 받아보고 싶다. ^_ㅠ ​ ​ #키친아트 #커피포트